접속통계
이번달 : 44,319   전체 : 2,329,937
다음 다음 다음 다음 다음
  • 법정법인 전국행정사협회, 2020정기총회 개최 기사 이미지
  • 국내 최대 ‘K-탐정단’, ‘암행어사가 지녔던 눈과 귀 오늘에 되살리겠다’ 기사 이미지
  • 8월부터 셜록홈즈 한국탐정 국내에서 본격가동 기사 이미지
  • [개강안내] 5기 탐정(민간조사)아카데미 기사 이미지
  • 문대통령 "지금 막아내지 못하면 3단계 격상 불가피" 기사 이미지
  • 국방부 "서북도서·NLL서 도발대비 경계감시 강화" 기사 이미지
  • 김봉현 라임·옵티머스 금품로비 옥중 폭로 ‘A급 태풍’ 기사 이미지

발행인 : 송천 곽용귀 / 대표 : 나봉주 / 상호 : 디텍티브뉴스(www.dtvnews.kr) / 신문등록번호 : 서울 다 07045 / 등록일자 : 2004년 1월 20일
전화 : 02-433-0006, 010-3939-3385 / 이메일 : news2001@naver.com